미디어 게시판

    제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 뉴스보도 모음
    2020-11-11 09:23:17
    관리자
    조회수   140

    국민일보

    기침은 10일 대전 서구 디딤돌교회에서 76대 총회의장단 취임 감사예배를 드렸다. 대전=서윤경 기자

    기침은 10일 대전 서구 디딤돌교회에서 76대 총회의장단 취임 감사예배를 드렸다. 대전=서윤경 기자

    기독교한국침례회(기침·총회장 박문수 목사) 76대 총회의장단 취임 감사예배가 10일 대전 서구 디딤돌교회에서 열렸다. 이날 예배와 취임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인 1단계(생활 속 거리두기) 조치에 따라 예배당에서 참석자들이 한 칸씩 띄워 앉은 가운데 진행됐다.

    증경총회장인 서머나교회 배재인 목사는 ‘네 발에서 신을 벗으라(출애굽기 3:1~5)’는 제목으로 하나님 말씀을 전했다.
    배 목사는 “이스라엘 백성의 출애굽을 이끈 모세처럼 침례교회를 1년 동안 이끌어 가며 지혜롭게 위기를 극복해 나가기를 바란다”면서 “‘신을 벗는다’는 건 이전 것을 버리라는 뜻이다. 이 뜻처럼 박 총회장은 하나님 영광만을 위해 일하길 바란다”고 설교했다.

    박문수 기침 총회장이 10일 대전 서구 디딤돌교회에서 진행된 총회의장단 취임 감사예배에서 취임사를 전하고 있다. 침례신문 제공

    박문수 기침 총회장이 10일 대전 서구 디딤돌교회에서 진행된 총회의장단 취임 감사예배에서 취임사를 전하고 있다. 침례신문 제공

    직전총회장인 윤재철 목사에게 취임패를 받은 박 총회장은 취임사에서 “다음 세대를 육성하고 교회를 섬기기 위해 총회 행정 체계화에 나서겠다”면서 “각 지역마다 거점 교회를 정하고 이 교회를 통해 미자립교회와 자매결연을 맺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미자립교회와 거점교회를 연결하기 위해 모든 교회가 자기가 속한 17개 시·도, 광역시 지방회에 가입하도록 독려할 예정이다.

    대외적으로는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중심의 연합 사업에 적극 나서는 한편 반기독교적 정서를 해소하고 차별금지법 제정을 막기 위해 기독교계와 연대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박 총회장은 “이 모든 사업이 총회장 혼자만으로는 안 된다”면서 “임원들이 아름다운 팀워크를 이뤄야 하고 교회와 목회자들의 협조가 필요하다. 최선을 다해 맡겨진 사명을 감당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인환 신임 부총회장도 “총회는 플랫폼 총회가 돼야 한다. 현장에 필요한 사역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박문수 총회장(왼쪽 사진 오른쪽)과 김인환 부총회장이 윤재철 직전 총회장에게 취임패를 받고 있다. 침례신문 제공

    박문수 총회장(왼쪽 사진 오른쪽)과 김인환 부총회장이 윤재철 직전 총회장에게 취임패를 받고 있다. 침례신문 제공

    예배 후 축하와 격려 시간에는 늘사랑교회 집사인 허태정 대전시장이 “(박 총회장은)지역 사회에서 뛰어난 리더십을 보이며 존경받는 목회자”라며 “총회장 취임을 기회로 침례교가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축사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그 어려움에 교회가 동참하고 인내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코로나19는 교회에 어려움을 주고 있지만 이를 기회로 성장하고 영향력 확대될 것이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영상으로 축사를 대신했다. 박 의장은 “취임을 계기로 나눠진 한국교회가 하나가 되는 길을 찾고 다시 한번 부흥의 불길을 일으키는 귀한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면서 “사랑으로 감싸주신 박 총회장의 취임을 다시 한번 축하한다”고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류정호 한교총 공동대표, 대전성시화운동대표인 오정호(새로남교회) 목사, 증경총회장 유관재 목사(성광교회), 한국침례신학대학교 김선배 총장 등 정관계 및 교계 인사들이 축사와 격려사를 전했다.

    대전=서윤경 기자 y27k@kmib.co.kr

     

     

    노컷뉴스

    박문수총회장, 다음세대 육성·포괄적 차별 금지법 저지 '총력'

    CBS노컷뉴스 최종우선임기자 입력 2020.11.10. 19:24 수정 2020.11.10. 21:24

    침례교 110차 총회 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
    10일 대전 '디딤돌 교회'에서 열려

    기독교한국침례회 제110차 총회 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가 10일 오전 11시 대전 디딤돌교회에서 열렸다.

    기독교한국침례회 제110차 총회 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가 10일 오전 11시 대전 디딤돌교회에서 열렸다.

    [앵 커]

    기독교한국침례회 110차 총회 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가 10일 대전 디딤돌교회에서 열렸습니다.

    취임 감사예배에서 박문수총회장은 "다음세대 육성과 포괄적 차별금지법 등 반 기독교적 사안들을 저지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최종우기잡니다.

    [기 자]

    침례교 총회는 오늘(10일) 대전 디딤돌교회에서 침례교단 주요 인사들과 교계인사,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임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를 드렸습니다.

    증경총회장인 서머나교회 배재인목사는 ‘네 발에서 신을 벗으라!’란 제목의 설교를 통해 모세와 같은 지도자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배재인 증경총회장/서머나교회 담임목사]
    "이 거룩한 사역을 시작하시면서 맨 처음 해야되실 일은 모세처럼 신을 벗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신을 벗는다는 것은 이전의 것을 버리라는 것일겁니다. 오직 하나님의 영광만을 위해서 쓰여지는 복된 총회장이 돼주시기를..."

    박문수총회장은 취임사에서 "다음세대 육성과 함께 총회의 변화와 개혁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박문수총회장/디딤돌교회 담임목사]
    “다음세대를 육성하는일에 온 힘을 쏟겠습니다. 그리고 총회의 모든 행정을 통합시스템으로 정비 좀 해야 되겠습니다.
    그리고 각 기관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끊임없는 변화와 개혁을 추진해 나갈 것입니다.”

    박문수총회장은 또 "미비된 규약을 보완하고 현 시대에 맞도록 새로운 규약을 만드는
    기초를 다지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이와 함께 "동성애 만큼은 용납할 수 없다"며 "포괄적 차별금지법 저지에 나서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박문수총회장/디딤돌교회 담임목사]
    “한교총을 중심으로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저지해야만 합니다. 그 안에 감춰진 내용이 반 기독교적이고, 반 윤리적인 내용을 담고 있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특별히 동성애 만큼은 용납할 수 없습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축사에서 "전 세계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기독교가 새롭게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허태정 대전시장]
    “이번 코로나의 위기가 기독교계의 상당한 어려움과 위기를 주고 있지만 이 시간을 통해 기독교가 새롭게 더 많이 성장하고 더 영향력이 확대될 것이라고 믿습니다.”

    기독교한국침례회 110차 총회 임원들은 앞으로 교단을 섬길 일꾼으로서 겸손하게 더 낮아져 교단을 섬기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취임 감사예배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열체크와 방명록 작성,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잘 지킨 가운데 진행됐습니다.

    CBS 뉴스 최종웁니다.
    [영상취재 정용현, 영상편집 서형민]

    [CBS노컷뉴스 최종우선임기자] best2paper@cbs.co.kr

    댓글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7 제 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 관리자 2020-11-14 206
    6 제76대 의장단 취임 감사예배 뉴스보도 모음 관리자 2020-11-11 140
    5 박문수 총회장 - 교계언론초청 간담회 보도영상    관리자 2020-11-04 101
    4 제110차 정기총회 뉴스보도 모음    관리자 2020-11-03 88
    3 제110차 정기총회 의장단선거 공개토론회 동영상 관리자 2020-09-01 282
    2 차별금지법의 실체 - 유관재 목사(성광침례교회)    관리자 2020-07-19 443
    1 109차 정기 총회 디모데 2020-06-29 561
    1